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쌍용차,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 개최

기사승인 2017.10.13  14:15:52

공유
default_news_ad1
   
▲ 최종식 쌍용자동차 대표이사(왼쪽 첫 번째)가 해외영업본부 임직원 및 주요 대리점 대표, 마케팅 담당자들과 함께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에서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 쌍용자동차)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쌍용자동차는 글로벌 판매를 확대하고 제품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해외 판매 네트워크가 참여하는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경기도 평택공장 본사에서 열린 2017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PMC)에서는 해외영업본부 임직원과 벨기에, 스페인, 칠레, 뉴질랜드 등 쌍용차 주요 해외대리점 대표 및 마케팅 담당자들이 참석했으며 디자인 센터 방문, 시승회, 그룹별/주제별 프리젠테이션,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지난 9월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를 통해 처음으로 유럽시장에 선보인 G4 렉스턴의 수출이 본격화  만큼, G4 렉스턴에 대한 현지 언론의 반응을 공유하고 성공적인 해외시장 론칭을 위해 다양한 마케팅 계획과 판매 방안을 논의했다.
 
또한 프리미엄 픽업트럭 Q200(프로젝트명)을 비롯해 현재 개발 중인 제품들의 진행상황을 공유하고 아이디어를 나누는 등 중장기 개발 계획을 함께 점검하며 해외시장에서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다방면으로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종식 쌍용자동차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를 정례화하고 해외대리점 대회,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 등을 통해 해외 판매 네트워크와의 파트너십을 강화함으로써 글로벌 판매 확대 및 브랜드 인지도 제고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진욱 기자 news726@seoulfn.com

ⓒ '믿고 보는 경제신문' 서울파이낸스-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